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했던 장어집 사장님이 제작진과 나눈 카톡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제작진이 악마의 편집을 해서 자기를 사기꾼을 만들었다고 주장하고 있네요.

방송후 2호점까지 오픈 했다고 하던데...

 

▶골목식당 장어집 사장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장어 집 사장 박OO입니다. 우선 저번 주에 다뤘던 내용들을 정리하여 전달 드리면서 증거자료 첨부합니다. 못 들으신 분들이 있을 수 있으니 간략히 말씀드리겠습니다.

 

첫 방송 촬영 전날, 작가님에게 "촬영은 장사와 아무 관련이 없을 거다"라는 얘기를 듣고 촬영 당일 아침에 미역국을 포함해서 모든 재료를 다 준비 하였습니다. 하지만 나중에 "촬영이 지체 됐다. 저녁장사는 하지 말고 기다려라"는 얘기를 했고 저희 집은 제일 마지막 순서로 촬영이 진행되었습니다. 그래서 많이 남게 된 미역국을 많이 드림으로 인해 미역국 사기꾼이 되었죠.

 

당시 작가님에게 보냈던 카카오톡 내용입니다. 분명히 "저녁에 미역국 많이 남으면 그렇게 드리는 게 맞다"고 작가님에게 이야기 했습니다. 저녁 장사까지 못하게 해놓고 많이 드린 미역국을 가지고 건더기 많이 준 사기꾼을 만들었습니다. 촬영 당일 재료준비는 다 시켜놓고 나중에 말이 바뀌어서 저녁장사를 못하게 했습니다. 혹시 일부러 미역국을 많이 남기게 하기 위한 처음부터 계획된 의도였을까요?

 

자, 다음 장어 가격에 대한 부분입니다. 못 들으셨을 분들을 위해 간략히 당시 상황 설명 드리며 증거자료 첨부합니다. 방송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백종원 대표님이 장어를 주문하시고 저는 상황실로 올라가게 됩니다. 상황실에 올라가면 제가 앉은 앞쪽에는 수많은 카메라들이 둘러싸고 있습니다. 또 카메라 뒤쪽으로는 수많은 작가님들이 둘러싸고 있습니다. 심리적으로 굉장히 압박이 되었고 실제로 작가님들이 험악한 분위기를 잡고 여기저기서 끼어들어 제 말을 막았습니다.

 

카메라가 담고 싶어 하는 모습은 X신, 미친X이 분명 했습니다. 결국 말을 안 들으면 저를 더 미친X으로 만들까 싶어 장어가격에 대한 부분 얘기를 똑바로 못하게 되었습니다. 촬영 후 의사표현을 제대로 못하게 되었다고 담당 작가님에게 호소했던 부분 증거자료로 남아 있습니다.

 

첫 촬영 다음날 장어 원가를 정리해서 작가님에게 보냈던 메일 첨부합니다. 메일에는 작가님에게 장어 사이즈부터 비교대상이 아니기 때문에 방송에 나가면 안 되는 이유까지 말씀드렸던 부분 모두 서술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첫 방송이 나가기 직전 작가님과 나눈 대화입니다. 작가님이 장어 원가 부분 비교해서 다뤘던 것 아예 빠질 수는 없다고 우려하는 일 없게 진행 한다고 하였습니다. 당시 제가 촬영이 좋은 쪽으로 흘러가고 있었기에 긍정의 의사를 표현 했는데 이렇게 거짓말 까지 만들어 내는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우려하는 일 없게 한다고 했지만 방송에 나간 비교 메뉴판에는 거짓말을 더 과장하기 위해 특대 자는 빼버리고 내보냈으며, 비교 대상 가게에는 상차림비가 따로 있는 것 또한 언급도 하지 않고 사기꾼을 만들었습니다.

 

원가가 45%에 육박하는 8000원짜리 장어를 파는 조그만 가게 사장한명을 인간 쓰레기를 만들었습니다. 방송의 이익을 위해 한사람의 인생을 고통 속에 몰아넣었습니다. 그렇게 누군가의 이익을 위해 편집된 영상을 보는 시청자분들 마음에도 분노와 빈곤이 가득 찼습니다.

 

전 세계 어떤 음식도 절대적인 음식은 없습니다. 나한테 맛있는 음식이 때로 어느 누구에게는 맛이 없을 수도 있습니다. 이것으로 인해 욕을 먹어서는 안 됩니다. 저희 장어는 생선을 팔 때 보다 단골도 많고 재방문율도 더 높았습니다. 다음 방송에서는 장어 가시에 관한 부분을 다루도록 하겠으며 다른 주제도 함께 다룰 수 있다면 준비하도록 하겠습니다.

 

시청자 여러분 전자레인지지 사용 등, 인정할 것은 인정하고 사실관계를 똑바로 할 것은 반드시 얘기하도록 하겠습니다.

 

2019020801000329500023552_20190208135639454.jpg

 

번호 제목 날짜
192 BJ핵찌,별풍선 120만개 현금 1억2천 의혹,해명 - 컴퓨터렌탈,저렴한PC렌탈 file 2019.07.30
191 태풍 '나리' 동일본 강타 예상 - 컴퓨터렌탈,빠른PC렌탈 file 2019.07.26
190 카카오뱅크 5% 정기예금 '1초 완판' - 컴퓨터렌탈,최신형PC렌탈 file 2019.07.22
189 허위,과장 광고 유튜버 밴쯔 징역 6개월 구형 - 컴퓨터렌탈,업무용PC렌탈 file 2019.07.18
188 정두언, 부검 없이 사망 종결 9시부터 조문시작 - 컴퓨터렌탈,가정용PC렌탈 file 2019.07.17
187 정미경 막말논란 '문대통령 세월호 한척으로 승리' - 컴퓨터렌탈,인강용PC렌탈 file 2019.07.15
186 한국 온 킴 베이싱어 "한국,개식용 중단하라" - 컴퓨터렌탈,노트북임대추천 file 2019.07.12
185 유승준 판결 뒤집혀...대법"비자발급 거부 위법" - 노트북렌탈추천 file 2019.07.11
184 골리 조현우,뒤셀도르프 이적 임박 - 컴퓨터렌탈,저렴한노트북렌탈 file 2019.07.08
183 일본제품 불매운동 으로 모나미 주가 상승 - 컴퓨터렌탈,빠른노트북렌탈 file 2019.07.05
182 3살아이 문 폭스테리어 견주 - 컴퓨터렌탈,가정용노트북렌탈 file 2019.07.04
181 마약 투약 혐의 박유천,1심서 집행유예 - 컴퓨터렌탈,인강용노트북렌탈 file 2019.07.02
180 송중기 송혜교 이혼 발표 - 컴퓨터렌탈 file 2019.06.27
179 고래회충 인천 고교 급식 생선반찬에서 나와 - 컴퓨터렌탈 file 2019.06.25
178 강원랜드 채용 비리 권성동 1심 무죄 - 컴퓨터렌탈 file 2019.06.24
177 주영욱 여행작가 필리핀 피살 - 컴퓨터렌탈 file 2019.06.21
176 조현병 역주행사고 예비신부 친모,30년만에 보험금 받으러 나나타 - 컴퓨터렌탈 file 2019.06.20
175 일본 지진 강진 멈춰도 방심할 수 없다 - 컴퓨터렌탈 file 2019.06.19
174 자유한국당 이완영' 불법 정치자금',벌금500만원 확정 의원직 상실 - 컴퓨터렌탈 file 2019.06.13
173 최홍만 49초만에 KO패 - 컴퓨터렌탈 file 2019.06.11